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음악:너에게가슴꾸욱_君に胸キュン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옐로우 매직 오케스트라 싱글 / 마리아홀릭 엔딩

곡명:
君に、胸キュン
한국어명:
너에게 가슴 꾸욱
수록작:
마리아 홀릭
수록앨범:
마리아 홀릭 엔딩 싱글
발매일:
1983-03-25
작사:
마츠모토 타카시(松本隆)
작곡:
호소노 하루오미(細野晴臣), 사카모토 류이치(坂本龍一), 타카하시 유키히로(高橋幸宏)
편곡:
YMO
부른이:
YMO

상세설명

YMO 오리지널

사카모토 류이치, 호소노 하루오미, 타카하시 유키히로 3인이 결성한 그룹 옐로우 매직 오케스트라, 통칭 YMO의 정식앨범인 ‘바람난 우리들(浮気なぼくら)‘에 수록되기에 앞서 싱글로 선보인 곡이다.

테크노 디스코라는 시대를 앞서간 장르와 독특한 비트를 살린 가사 등, 당시로서도 충격적인 음악이었고, 현재 들어도 다른 의미로 충격적인 노래이다. 무엇보다 일본을 대표하는 음악가들 셋이 모여서 말그대로 ‘바람난’ 음악을 했던 YMO에 경의를 표하도록 하자.

여름에 바닷가에서 한눈에 반한 이성에게 마음이 흔들린다는 내용의 곡인데, 뮤직비디오를 봐야 이 곡이 얼마나 대단한 곡인지 확인해볼 수 있다. 놓치지 말고 꼭 봐두도록 하자.

이 곡이 담긴 싱글이 나온 것이 1983년 3월 25일이었으니 얼마나 시간을 앞선 노래인지 알 수 있을 것이다. 당시 이 노래는 엄청난 붐을 불러일으켰으며, 오리콘챠트 2위에 오르기도 했으며, 그 인기에 힘입어 화장품 CM에 삽입될 정도였다. ‘가슴꾸욱(胸キュン, 무네큥)‘이라는 용어를 처음으로 사용한 노래로 유명하며, 이후 가슴 꾸욱이라는 용어가 사용되는 것은 모두 이 곡에 기원을 둔다고 보면 크게 어긋나지 않는다.

마리아홀릭

수록작 마리아홀릭 엔딩
수록앨범 마리아홀릭 엔딩 맥시싱글
작사 松本隆
작곡 細野晴臣, 坂本龍一, 高橋幸宏
편곡 依田和夫
부른이 天の妃少女合唱団
真田アサミ as 카나코,
小林ゆう as 마리야
井上麻里奈 as 마쯔리카

애니메이션판 마리아홀릭의 엔딩곡. 아메노키사키 2기숙사의 변태 3인방이 부르며 바람난 카나코를 묘사하는 형태로 부른다.

원곡의 분위기를 그대로 재현해서 불렀으며, 동시에 원곡 특유의 오래된 곡 분위기를 살리기 위해서 8bit 게임기 스러운 영상으로 화면을 장식한 것 또한 높은 점수를 줄만하다.

가사 자체는 원곡과 완전 동일하므로 추가로 수록하지는 않는다.

가사

이하 내용은 본 위키의 라이센스와 별도로 원 저작권자들에게 해당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하 컨텐츠는 정보제공의 목적으로 업로드 된 것 뿐이며, 상업적 목적을 가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원 저작권자의 요청이 있을 경우 관리자의 책임하에 삭제, 변경이 있을 수 있습니다. 작성시에도 항시 이 점 유의 해주시기 바랍니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浮気な夏が
바람난 여름이

ぼくの肩に手をかけて
내팔에 팔짱을 껴오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気があるの?'って
'반했구나?'라고

こわいくらい読まれてる
무서울 정도로 읽히고 있어!
さざ波のラインダンス 時間だけこわれてく
잔물결의 라인댄스 시간만이 부숴져 가네

まなざしのボルテージ 熱くしながら
눈빛의 전압을 뜨겁게 바꾸면서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夏の印画紙
여름의 인화지

太陽だけ焼きつけて
태양만이 뜨겁게 내리쬐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ぼくはと言えば
나로 말할거 같으면

柄にもなくプラトニック
어울리지도 않게 플라토닉
心の距離を計る 罪つくりな潮風
마음의 거리를 재는 범죄적인 바닷바람

眼を伏せた一瞬の せつなさがいい
눈길을 피한 순간의 애절함이 좋아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愛してるって
사랑하고 있다고

簡単には言えないよ
간단히는 말할 수 없어
伊太利亜の映画でも見てるようだね
이탈리아 영화라도 보는 것같아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浮気な夏が
바람난 여름이

ぼくの肩に手をかけて
내팔에 팔짱을 껴오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気があるの?'って
'반했구나?'라고

こわいくらい読まれてる
무서울 정도로 읽히고 있어!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愛してるって
사랑하고 있다고

簡単には言えないよ
간단히는 말할 수 없어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渚を走る
바닷가를 달리는

雲の影に包まれて
구름 그름자에 둘러싸이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浮気な夏が
바람난 여름이

ぼくの肩に手をかけて
내팔에 팔짱을 껴오네

君に胸キュン 
너에게 가슴 꾸욱

'気があるの?'って
'반했구나?'라고

こわいくらい読まれてる
무서울 정도로 읽히고 있어!

 

덧글

음악/너에게가슴꾸욱_君に胸キュン.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2/06/08 14:36 (바깥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