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음악:물거품같은불꽃_うたかた花火

うたかた花火(물거품같은 불꽃)

나루토 질풍전 엔딩

곡명:
うたかた花火
한국어명:
물거품같은 불꽃
수록작:
나루토 질풍전
발매일:
2010-08-25
작사:
ryo
작곡:
ryo
편곡:
ryo
부른이:
supercell, nagi

상세설명

나루토의 2기에 해당하는 나루토 질풍전의 14번째(…)엔딩곡. Supercell과 객원가수 nagi가 함께하던 시절의 곡으로, 야나기 나기 특유의 호소력있고 나긋한 목소리로 애절한 첫사랑의 기억을 회상하는 노래로, 싱글앨범 표지를 보건데 나루토의 히나타를 이미지로 이뤄지지 못하는 안타까운 마음을 담은 곡인듯.

이 곡은 타입문의 게임 마법사의 밤의 엔딩 星が瞬くこんな夜に(별이 반짝이는 이런 밤에)과 함께 수록된 싱글앨범이 발매되었으며, 이 앨범은 오리콘챠트 9위에 올라갈 정도로 큰 반향을 얻었다.

가사

이하 내용은 본 위키의 라이센스와 별도로 원 저작권자들에게 해당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하 컨텐츠는 정보제공의 목적으로 업로드 된 것 뿐이며, 상업적 목적을 가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원 저작권자의 요청이 있을 경우 관리자의 책임하에 삭제, 변경이 있을 수 있습니다. 작성시에도 항시 이 점 유의 해주시기 바랍니다.
あふれる人でにぎわう8月末のお祭り
넘쳐나는 사람으로 붐비는 8월말의 축제

浴衣を着て下駄も履いて
유카타를 입고 나막신도 신고서

からん ころん 音をたてる
딸깍 딸깍 소리를 내고 있어

ふいにあがった花火を二人で見上げた時
갑자기 올라간 불꽃을 둘이서 올려다 보았을때

夢中で見てる君の顔をそっと盗み見たの
넋을 잃고 보는 네 얼굴을 몰래보았어
君の事嫌いになれたらいいのに
너를 싫어할 수 있으면 좋으련만

今日みたいな日にはきっと
오늘같은 날에는 반드시

また思い出してしまうよ
또 생각나고 말거야
こんな気持ち知らなきゃよかった
이런 마음 몰랐으면 좋았을텐데

もう二度と会えることもないのに
두번다시 만나지도 못할텐데

会いたい 会いたいんだ
만나고싶어, 만나고싶은걸

今でも想う 君がいたあの夏の日を
지금도 생각해 네가 있던 그 여름의 날을
少し疲れて二人 道端に腰掛けたら
조금 지친 둘이서 길가에 걸터앉았더니

遠く聞こえるお囃子の音
멀리서 들려오는 음악소리

ひゅるりら 鳴り響く
삐리리리 울려퍼지네

夜空に咲いた大きな大きな錦冠
밤하늘에 피어난 커다란 커다란 금관

もう少しで夏が終わる
조금있으면 여름이 끝나는구나

ふっと切なくなる
문득 쓸쓸해져
逆さまのハートが打ちあがってた
거꾸로 심장이 튀어올랐어

あははって笑いあって
아하하라고 같이 웃고서

好きだよって
좋아한다고

キスをした
키스를 했어
もう忘れよう 君のこと全部
이제 잊어버리자 너에대한 모든걸

こんなにも悲しくて
이렇게나 슬픈걸

どうして出会ってしまったんだろう
어째서 만나버렸던 걸까

目を閉じれば
눈을 감으면

今も君がそこにいるようで
지금도 네가 거기에 있는것 같아
甘い吐息
달콤한 한숨

微熱を帯びる私は君に恋した
미열에 떠는 나는 너를 사랑했어

その声に その瞳に
그 목소리에, 그 눈동자에

気づけば時は過ぎ去ってくのに
눈치챘을 땐 사라져버리건만

まだ君の面影を探して
아직 너의 모습을 찾고있어
一人きりで見上げる花火に
혼자서 올려다보는 불꽃에

心がちくりとした
가슴이 따끔거려

もうすぐ次の季節が
이제 곧 다음 계절로

やって来るよ
바뀌어갈거야

君と見てたうたかた花火
너와 보았던 물거품같은 불꽃

今でも想う あの夏の日を
지금도 생각해 그 여름날을

 

덧글

음악/물거품같은불꽃_うたかた花火.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7/02/28 11:41 저자 에리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