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음악:여명의노래_夜明けのうた

夜明けのうた (여명의 노래)

거리 - 운명의 교차점 오프닝

곡명:
夜明けのうた
한국어명:
여명의 노래
수록작:
거리-운명의 교차점
수록앨범:
거리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발매일:
1998-01-22
작사:
鈴木結女 (스즈키 유메)
작곡:
鈴木結女 (스즈키 유메)
편곡:
難波弘之 (난바 히로유키)
부른이:
鈴木結女 (스즈키 유메)

상세설명

세가새턴(Sega Saturn, セガサターン)의 명작 어드벤쳐게임인 거리의 오프닝곡. 츈소프트가 있는 힘을 다해서 만든 소프트 답게 이야기와 완성도, 영상의 완성도 등 매니아도, 일반 유저도 모두 감동을 느끼며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

이 곡은 그 오프닝곡으로, 새벽녁에 사람없는 거리를 걸으며 스스로를 되돌아보는 듯한 조용한 곡이다. 엔딩곡인 One and Only (원 앤 온리)와는 셋트로 만들어진 곡으로, 이 곡이 하루의 시작인 아침, 엔딩곡이 하루의 끝인 밤을 나타내고 있는 곡이다.

가사

이하 내용은 본 위키의 라이센스와 별도로 원 저작권자들에게 해당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하 컨텐츠는 정보제공의 목적으로 업로드 된 것 뿐이며, 상업적 목적을 가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원 저작권자의 요청이 있을 경우 관리자의 책임하에 삭제, 변경이 있을 수 있습니다. 작성시에도 항시 이 점 유의 해주시기 바랍니다.
行くあてのない 迷子のような瞳で
갈 곳이 없는 미아같은 눈동자로

夜明けの空 見つめてる
아침이 밝아오는 하늘을 바라보네

動き始める 最初の戸惑いは
움직이기 시작하는 최초의 망설임은

今 新しい歌になる
지금 새로운 노래가 되네
I gotta find my way
난 내 길을 찾아가리

果てなき想いを 閉ざしてしまう事はない
끝이 없는 마음을 닫아버릴 필요는 없어

すべては そう ここから
모든것은 그래 여기부터니까

渇いたこの街にも 雨は降り注ぐ
말라버린 이 거리에도 비는 내려오네

Yes, just like love いつの日も
그래, 마치 사랑처럼, 언제라도
やがて消えゆく 最後の星のあとに
언젠가 사라져갈 최후의 별의 자취에

太陽が立ち昇る
태양이 떠오르네
歩き始める この瞳に映るのは
걷기 시작한 내 눈동자에 비치는 것은

探していた 風の色
찾고 있었던 바람의 빛깔

Can't you feel my soul?
내 혼을 느낄 수 있나요?

大きなこの道を 歩き続ける人がいる
커다란 이 길을 계속해서 걸어가는 사람이 있어

僕らも もう一度
우리도 다시 한번...

冷たいこの街にも 花は咲いている
차가운 이 거리에도 꽃은 피어 나네

Yes, just like love どこにでも
그래, 마치 사랑처럼, 어디라도
深い眠りの中で 
깊은 잠 속에서 

ずっと叫んでる誰かの声 気づいて
계속해서 소리치던 누군가의 목소리를 깨닫고

たどり着く 扉はいつも 同じ
도달하는 문은 언제나 같은 곳

So you're only lonely one
그래, 너도 그저 외로운 한 명인걸
大きなこの橋を 渡り続ける人がいる
커다란 이 다리를 계속해서 건너는 사람이 있어

僕らも 初めから
우리도 처음부터...

冷たいこの街にも 花は咲いている
차가운 이 거리에도 꽃은 피어나네

Yes, just like love どんな日も
그래, 마치 사랑처럼, 언제라도
遠い昔に聴いた愛の歌が 
아득히 오래전 들었던 사랑의 노래가

今 心に響いてる
지금 마음속에 울려퍼지네

 

덧글

음악/여명의노래_夜明けのうた.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2/06/08 14:36 (바깥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