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음악:진실의행방_真実の行方

真実の行方(진실의 행방)

.hack-GU Vol.2 엔딩

상세설명

.hack-GU 3부작의 가운데인 Vol.2의 엔딩곡. 시리즈의 절정으로 치닫는 작품의 분위기를 잘 반영한 곡이다. (재미가 있고 없고를 떠나서;)

가사

이하 내용은 본 위키의 라이센스와 별도로 원 저작권자들에게 해당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하 컨텐츠는 정보제공의 목적으로 업로드 된 것 뿐이며, 상업적 목적을 가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원 저작권자의 요청이 있을 경우 관리자의 책임하에 삭제, 변경이 있을 수 있습니다. 작성시에도 항시 이 점 유의 해주시기 바랍니다.
張り詰めた空は真実語らず 
온통 뒤덮은 하늘은 진실을 얘기않고

近付くことを拒んでいる
다가가는 것을 거부하고 있네

溢れる涙滴となりこぼれ 
넘치는 눈물은 물방울이되어 떨어져

心が痛くてどうしようもない
마음이 아파 어찌할 바가 없네
悲しみの果て行きつく先は 
슬픔의 끝에 도달하는 곳은 

真実と偽り
진실과 거짓
ここに眠る真実の行方 
여기에 잠든 진실의 행방

こんなにも傍にいるのに
이렇게나 가까이에 있었건만

遠く光る星は全てを 
저멀리 빛나는 별은 모든 것을

照らしているのに
비춰주고 있건만
凍てついた空は時には鏡で
얼어붙은 하늘은 때로는 거울로

心の痛み反映して染める
마음의 아픔을 비춰 물들이네
傷ついた羽は恐れを知らず 
상처입은 날개는 두려움을 모른채

休むことさえできないままに
쉬는 것조차 불가능한 그대로

真実求めどこまでも遠くへ 
진실을 찾아 어디까지고 저 멀리로

風に逆らい遥か彼方へ
바람에 거슬러 아득한 저편으로 
掴み損ねた夢物語 
붙잡지 못한 꿈 이야기

現実と幻想
현실과 환상
静か過ぎて消えてしまいそう 
너무나 조용해 사라져버릴 것같아

こんなにも叫んでいるのに
이렇게나 소리치고 있건만

刻む時間はこの声さえも 
새겨지는 시간은 목소리조차

消してしまうの
지워버리고 마는구나...
絡み合う鎖のように 
얽혀있는 쇠사슬처럼 

悲しみと暗闇は
슬픔과 짙은 어둠은

重たくて解き放すことを 
무겁다해도 벗어던지는게

許さない
허락되지 않네
ここに眠る真実の行方 
여기에 잠든 진실의 행방

こんなにも傍にいるのに
이렇게나 가까이에 있었건만

遠く光る星は全てを 
저멀리 빛나는 별은 모든 것을

照らしているのに
비춰주고 있건만
静か過ぎて消えてしまいそう 
너무나 조용해 사라져버릴 것같아

こんなにも叫んでいるのに
이렇게나 소리치고 있건만

刻む時間はこの声さえも 
새겨지는 시간은 목소리조차

消してしまうの
지워버리고 마는구나...

 

덧글

음악/진실의행방_真実の行方.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4/06/13 14:34 저자 에리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