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도구

사이트 도구


캐릭터:3.1땅

3.1땅

3.1땅은 OS땅 (OSたん)의 한명으로, 윈도우 3.1 버전을 의인화한 캐릭터이다.

박스형

현재는 거의 잊혀진 디자인. 초창기에 3.1을 의인화 했을 때 만들어진 형태로, 단순한 박스형 창을 만드는 윈도우 3.1을 비웃는 듯한 디자인이다.

하얀색 상자형태에 검은색 도스를 얹어놓은 형태로 이뤄져 있다. 기본적으로 초창기에 잠시 반짝 하다가 소녀형 디자인이 나온 이후에는 급격하게 사라져버렸다.

소녀형

이상하게 에로가 많은 3.1
3.1땅과 풋시

이쪽이 3.1땅의 메인을 담당하는 캐릭터로, 후타바 채널 드에서는 거의 확고하게 인정받고 있는 디자인이다.

은발의 고딕로리타(통칭 고스로리) 풍의 캐릭터로, 보라색의 프릴이 많이 달린 복장과 커다란 리본을 머리에 장착하고 있는 것이 특징. 목의 매단 리본에 3.1 로고를 붙이고 있다.

윈도우 3.1이 단독 OS가 아니라 DOS를 기동한 다음 실행하는 OS라는 설정을 살리기 위해서 ‘DOS고양이’ 풋시(ぷっしー)를 키우고 있다는 설정이 붙어있다. 대체로 머리, 어깨 등에 도스 고양이를 얹고 다니는 경우가 많으며, 몸에 붙이고 있지 않아도 항상 같이 다니는 경우가 많다.

OS땅들 중 DOS땅을 제외하고 최연장자이지만, DOS땅이 실질적으로 거의 그려지지 않는데다가 윈도우 1,2는 사실상 일반적으로 알려지지도 않아 캐릭터조차 없어, 설정상 가장 나이가 많은 OS땅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보아도 무방하다.

때문에 OS땅들도 연장자 대접을 해주고 있으나, 캐릭터 생김새 때문인지 연장자같은 행동을 하는 그림은 잘 그려지지 않는 편이다. 이렇게 할머니라는 특성이 잘 살아나질 않다보니, 할머니라는 특성을 살리기 위해서 말끝에 어미로 “~じゃ”를 붙여서 말하는 특성이 생겨났다.

OS땅들은 큰할머님(大婆様, おおばあさま, おおばばさま, だいばあさま)으로 부르는 경우가 많다. 후타바 채널 등에서는 ‘할망구(ババァ)‘라고 웃기게 부르는 경우도 적지 않다.

OS자체의 인기는 실질적으로 거의 존재감도 없지만(실질적으로 쓰는 사람이 없으므로), 캐릭터로서의 개성이 워낙 독특하기 때문에 의외로 많은 그림이 나오고 있다.

후타바 채널이나 픽시브 등에서 의외로 많은 그림을 만나볼 수 있는데, 특별한 이유도 없이 성인향 그림이 많이 나오는 것이 의미심장하다.

특별히 할머니라는 포지션을 가지게 된 것은, OS땅들의 포지션상 2K땅95땅이 각각 언니, 큰언니, NT땅어머니라는 위치이다보니 자연스럽게 OS땅들의 할머니 역할이배정되게 된 것이다.

설정상 성격적으로도 느긋하며 여유로운 느낌의 할머니 그 자체이며, 그다지 많이 등장하지도 않는데다 특별한 역할도 없는 어르신이기 때문에 주로 툇마루에서 차를 마시는 것을 낙으로 지내고 있다.

풋시

사이즈는 뻥이다

앞서서도 말했듯 3.1땅이 키우는 검은 고양이. 통칭 DOS고양이로 부르는 고양이로, 목에 DOS로고가 붙어있는 목걸이를 차고 있다. 이름의 어원은 아마도 Pussy일듯 한데, 정확하진 않다.

고양이 이지만 사람의 말을 할 수 있다는 설정. 왜인지는 알 수 없으나 설정상 오오츠카 아키오 목소리로 정해져있다.

그러나 평소에는 고로고로 굴러다니며 3.1땅에게 매달리거나 들려 있는 경우가 많으며, 특별히 떠들거나 하진 않는다.

언제나 3.1땅에게 붙어있으며 주위에서 게으름을 피우거나 매달려있다. 때때로 서버땅에게 장난을 치거나 하기도 한다. (고양이와 생선의 관계)

 

덧글

캐릭터/3.1땅.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1/07/07 15:15 저자 에리얼